Alice Da Eun's College Tuition

Hello everyone! My name is Alice Da Eun Ryu and I am an undergraduate student currently majoring in music therapy at Berklee College of Music in Boston, MA. I am writing today to share my stories and ask for your support and help in finishing my study at college.

Music has been a big comfort and happiness in my life since young and planted a desire in myself to share these gifts of music to others in need. Thankfully, I was given an opportunity to come to Berklee in Fall 2011 to make my childhood dream come true. Even though adjusting to a new environment full of expert musicians caused a lot of struggles, I was finding ways to manage my study when I heard from back home the surprising news.

I had to take a leave from school after my first year to go back to Korea and take care of my mother who had been diagnosed with Stage IV colon cancer. Despite the fear and uncertainty of death, my family did our best for her full recovery. However, several surgeries and two years of chemo and radiotherapies nonstop without the insurance coverage greatly affected the financial situation of my family. When she passed away after two and a half years of battle, my father and I were left with unbearable grief and a big amount of debt to pay off.

Not wanting to stop me from continuing my study, my father worked day and night and overloaded himself with loans to afford my tuition, despite the desperate need for a time of bereavement. Not to let his effort be wasted, I urged myself to continue my study in music therapy with stronger confidence about my path after the loss. Unfortunately, my father was unable to support me anymore from the end of 2016 and I had to figure out ways on my own to afford my living and tuition for the remaining semesters.

I took vacation semesters to earn time to prepare financially, while applying for all the scholarship opportunities in and outside of school, minimizing my living expenses as much as possible and searching for work opportunities. Even though the stressful days weakened me physically and mentally over time, I tried to step out of my situation and serve with what I have at the moment. I have volunteered as a music therapy assistant at Sherrill House in Jamaica Plain, MA for 8 months and weekly served the residents through individual and group music therapy sessions. I am continuing to serve as an environmental music volunteer at Dana-Farber Cancer Institute in Boston, MA and provide live music for patients and their families during their visit.

29041284_15237690270_r.jpeg
(Music for Soul Concert, 10/1/2017, George Whitefield UMC, Charity Concert for Hurricane Relief)

29041284_15237690900_r.jpeg
(Boston University STH Wednesday Service, 2/21/2018)

With the big help of many, I was able to move on step by step and am left with two full-time semesters and a part-time final semester for music therapy internship. To maintain my F-1 status and reduce my tuition, I have to enroll full-time this upcoming summer semester (which is cheaper than fall and spring) that starts in the last week of May and the following fall semester starting in September. However, most of the scholarship opportunities for financial support have not been so successful until now and really make me feel stuck with no other way out. I am continuing to meet with people who could help and am also applying for scholarships to find more support, but I really need your help to be able to ensure my enrollment at least for this summer semester.
($9,600 of $19,000 for the summer before 5/14 (tuition payment deadline) or 5/25 (check-in deadline) at the latest)

I was very hesitant at first to start this fundraising campaign, worrying that this might be a burden to others. But with deep gratitude, I ask for your support and prayers and sincerely hope for the days that I would be able to share more of what I have to support others going through the times of trouble. Also, in remembrance of my mother and my experience of grief and bereavement, I hope to serve as a music therapist, especially for patients and their families at oncology sites or hospice care, and walk together in their painful moments and embrace their hearts.

Please support me by sharing this link on social media to spread the words and donating through this campaign. I will continue to share any updates on scholarships and any other support. If you have any questions, please feel free to contact me via Facebook, KakaoTalk or my email. Thank you so much!

With gratitude,
Alice


P. S. For those curious about including a tip to GoFundMe when donating, you can choose 'Other' and enter $0 to avoid any extra charge. Since processing fees will automatically be taken from the donations when I withdraw them to my bank account, it's okay not to include any tips.


-----------------------------------------------------------------------------------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미국 보스턴에 있는 버클리 음대에서 음악 치료를 전공 중인 류다은이라고 합니다. 제 대학 생활을 마무리하는데 있어 여러분의 도움을 구하고자 Go Fund Me 캠페인을 통해 제 이야기를 나누려고 합니다.

어렸을 때부터 제게 큰 위로와 행복이었던 음악은 제 마음 속에 다른 이들과도 음악을 통한 기쁨을 함께 나누고픈 꿈을 심어주었고, 감사하게도 2011년 가을부터 버클리 음대에서 공부를 시작하며 어릴 적 꿈에 한 걸음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습니다. 음대 진학을 위한 전문적인 준비 경험이 없었기에, 입학 후 엄청난 재능을 가진 친구들 사이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그 가운데서 적응하고 공부하기 위해 노력하던 중 한국에 계신 아버지로부터 예상치 못한 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학교 진학 1년 후, 대장암 4기 판정을 받으신 어머니를 간병하기 위해 저는 휴학 후 한국으로 돌아가게 되었습니다. 매일 어머니의 죽음에 대한 두려움과 불확실함 가운데서도 저희 가족은 어머니의 완전한 회복을 위해 모든 방면으로 최선을 다하였습니다. 그러나 개인적 사정으로 인해 보험의 혜택 없이 여러 차례의 큰 수술과 2년 동안의 쉼 없는 항암치료와 방사선 치료로 저희 가정은 경제적으로 큰 어려움에 처하게 되었고, 2년 반 동안의 힘겨운 사투 끝에 어머니께서 돌아가셨을 때, 아버지와 저는 어머니를 잃은 말할 수 없는 큰 슬픔과 갚아야 할 큰 빚을 직면해야 했습니다.

더 이상 딸의 공부가 늦어지지 않길 원하셨던 아버지께서는 사별의 아픔도 뒤로 하신 채 밤낮으로 일하시며 제 학비를 지원하셨고, 아버지의 큰 헌신이 헛되어 지지 않기 위해, 저 또한 어머니를 잃은 슬픔을 묻어둔 채 음악 치료 공부를 이어갔습니다. 하지만, 여러 번의 대출 후 아버지께서는 더 이상 제 학비와 생활비를 지원하기 어려워지셨고, 저는 공부를 잠시 멈추고 필요한 학비와 생활비를 마련할 길을 찾아야 했습니다.

여러 번 학기를 쉬며 그 시간 동안 가능한 장학금을 모두 지원하고 또 여러 방면으로 일할 기회를 찾으며 재정적인 준비를 하였지만, 큰 액수의 학비를 주어진 시간 안에 마련하는 것은 쉽지 않았습니다. 오랜 시간 이어진 상황으로 인해 건강도 마음도 많이 약해졌지만, 그럼에도 계속 나아가야했기에  제가 처한 상황 안에서 벗어나 제게 주어진 것을 가지고 제 꿈과 관련해 할 수 있는 것들을 찾기 시작했습니다. 학생 음악치료사로 non-profit nursing home에서 매주 음악치료 세션으로, 또 암 센터에서 live music performer로 봉사하며 제 꿈을 향한 길을 계속 이어 나갔습니다.

그 후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학기를 조금씩 이어가 지금 현재 졸업까지 2번의 full-time 학기와 마지막 파트 타임 학기 (음악치료 인턴십)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필요한 학비를 최대한 줄이며 또 학생 비자를 유지하기 위해, 저는 이번 5월 말에 시작하는, 학비가 조금 더 저렴한 여름 학기와 그 후 9월 시작인 가을 학기를 풀 타임으로 들어야 문제 없이 졸업이 가능한 상황입니다. 그 동안 지원했던 수많은 장학금들과 다른 길들이 어려워져, 여전히 다른 장학금들을 계속 지원하고 많은 담당자들과 사람들을 만나며 길을 모색하고 있지만 더 이상 앞이 보이지 않는 것 같아 마음이 많이 어렵고 지쳐 있습니다. 졸업을 하기 위해선 훨씬 더 많은 금액이 필요하지만, 당장 한 달 뒤에 다가올 여름 학기라도 등록할 수 있기 위해서 여러분들의 도움이 너무나 필요합니다.
(여름학기 비용 총 $19,000 중 $9,600, 학비 데드라인 5/14, 체크인 데드라인 5/25)

사실 이 fundraising 캠페인을 시작하는 것이 혹여나 다른 분들에게 부담이 되는 것은 아닐까 수많은 망설임과 고민에 쉽게 행동에 옮기지 못하였지만, 제가 언젠가 저에게 주어진 것들로 어려움에 처해있는 다른 분들에게 감사함으로 나눌 수 있는 날이 오길 간절히 바라며 한 자 한 자 적게 되었습니다. 또한, 제 어머니와 제가 지나온 아픔의 시간들을 기억하며, 이 공부를 마치고 음악치료사가 되었을 때 저와 같은 아픈 순간들을 지나고 있는 사람들과 함께 걸으며 그들의 마음을 진정으로 안아줄 수 있길 소망합니다.

조금이라도 도움의 손길을 보내어 주시며, 또한 제 이야기를 SNS를 통해 많은 곳에 나누어 주시고 기도해주시길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앞으로 혹시 장학금이나 다른 형태의 도움이 생기면 계속해서 업데이트해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궁금하신 부분이나 이야기가 있으시다면 페이스북 메세지나 카톡, 이메일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다은 드림.


P. S. 도네이션 하실 때 자동으로 설정되어 있는 팁은 'Other' 선택 후 $0 입력하시면 추가적인 비용 없이 원하시는 금액만큼 도네이션 하실 수 있습니다. 제가 후에 모금된 금액을 계좌로 옮길 때 자동으로 processing fee가 부과되기 때문에 따로 팁을 내실 필요 없습니다.



https://soundcloud.com/aliceryu/irv2a5kw5wyv

Donations

 See top
  • Anonymous 
    • $50 
    • 36 mos
  • sang ki park 
    • $1,010 
    • 36 mos
  • Yousef Mousavi 
    • $100 
    • 36 mos
  • Anonymous 
    • $100 
    • 36 mos
  • Julia Park 
    • $100 
    • 36 mos
See all

Organizer

Alice Da Eun Ryu 
Organizer
Newton, MA
  • #1 fundraising platform

    More people start fundraisers on GoFundMe than on any other platform. Learn more

  • GoFundMe Guarantee

    In the rare case something isn’t right, we will work with you to determine if misuse occurred. Learn more

  • Expert advice, 24/7

    Contact us with your questions and we’ll answer, day or night. Learn more